[무도 가요제] 아티스트 공개, 스포와의 전쟁




MBC '무한도전' 2년마다 찾아오는 축제 '무도 가요제' 참여 가수 명단이 공개됐다.

빅뱅 지드래곤과 아이유, 박진영과 윤상 등 대한민국 대표 프로듀서와 가수들이 이번 가요제에 함께하지만, 이전에도 그랬듯 걱정부터 앞선다. 바로 스포일러와의 전쟁 때문이다.

'무도 가요제' 시작을 앞두고 언론이 한 발 앞서 참여를 확정 지은 가수 명단을 먼저 공개했다.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지만, 그들 입장에서는 이슈몰이와 조회수를 위한 탐욕이지 솔직히 반갑지 않다.

더 나아가 매번 가요제마다 일부 시청자의 이기심이 방송의 질을 떨어뜨리는 결과도 나왔다. 아니길 바라지만, 이번 역시 그럴 가능성이 높다.

제작진은 긍정도 부정도 아니지만, 공식 답변을 거절하면서 자세한 건 방송으로 확인해줄 것을 당부했다. 다른 무엇보다 억측과 의혹이 불거져 가요제 취지 자체가 퇴색되는 일은 없었으면 한다.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